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고흥읍~나로우주센터 왕복 4차선으로 확장 전망황주홍 의원, “경제 부총리의 긍정 답변 받아내”
황주홍 의원

전남 고흥읍에서 나로우주센터까지의 국도 15호선이 왕복 4차선으로 확장될 전망이다. 고흥~여수 간 연륙·연도교도 2019년 적기 완공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인 황주홍 의원(고흥·보성·장흥·강진)은 지난 9일 국회 예결특위 경제부처 부별 심사 질의에서 이 경제부총리부터 긍정적인답변을 끌어냈다.

황 의원은 이날 질의에서 우리나라의 고흥 나로우주센터는 미국의 나사우주센터와 같은 곳이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광주광역시~고흥 나로우주센터 간 전용 고속도로 신설이 필요하며, 우선적으로 고흥읍~나로우주센터 간 국도 15호선의 왕복 4차선으로의 확장 동의를 정부 예산당국 책임자인 김 부총리에게 요구해 수용 의사를 이끌어냈다.

현재 고흥읍~나로우주센터 간 국도 15호선은 현재 주민들의 민원이 많은 상태이다. 매연도 문제이지만 우주센터 기자재 반입 차량과 방문 차량들이 다수 운행하면서 지역주민들과 이 도로를 이용하는 일부 농기계 이동 등에도 위험요소로 작용하고 있다.

특히 초등학교가 접해 있고 상가 밀집지역으로 빈번한 교통사고 발생, 인근 주민들의 지속적인 민원이 제기되고 있다. 향후 과학 위성 발사 시 관광객 급증으로 극심한 교통혼잡도 사전에 대비할 필요도 있는 도로여서 왕복 4차선 도로로의 확장이 시급한 실정이다.

황주홍 의원이 김동연 경제 부총리로부터 긍정적 답변을 받아 낸 여수~고흥 간 연륙‧연도교 건설사업도 여수와 고흥 간 교통 운반거리를 90㎞나 단축시키고 시간도 67분이나 단축시킴으로써 물류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해안‧도서관광지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는 사업이다.

여수~고흥 간 연륙‧연도교 건설 사업은 2018년 정부안에 362억 원이 반영되었으나, 계획기간 내(2019년) 완공하려면 공사비 예산 188억 원이 추가로 국회에서 증액되어야 가능한 상황이다.

정경택 기자  knpjkt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