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이승정 전남예총회장, 문화예술위원회 위원 위촉문체부, 이승정 등 8명 신규 위촉
이승정 위원

문화체육관광부는 13일 이승정(사진) 전남예총회장을 포함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 8명을 신규 위촉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2년, 비상임이다.

새롭게 선정된 위원은 미술가 강홍구(60) 씨, 김기봉(57) 한국문화정책연구소 상임이사, 김혁수(55) 전국지역문화재단협의회 회장, 나종영(63) 조태일시인기념사업회 부이사장, 송형종(51) 서울연극협회 회장, 유인택(62) 동양예술극장 대표, 이승정(53) 전남예총회장(한국예총부회장), 최창주(67) 한국전통공연예술학회 부회장 등이다.

기존에 선임된 정의숙(65) 성균관대 무용학과 교수를 포함하면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은 모두 9명이다.

신규 위원은 지난 8월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추천위원회가 공모를 거쳐 추천한 후보자 중에서 도종환 문체부 장관이 선임했다.

문체부는 음악분야와 문화일반 분야의 위원을 추가로 위촉하는 한편, 지난 7월 공모를 시행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 인선 작업에도 속도를 낼 방침이다.

한편, 이승정 전남예총회장이 문화예술위원으로 이번에 신규 임용됨에 따라 전남지역 문화예술인들의 향후 각종 문화예술사업 지원에 청신호가 켜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승정 위원은 순천출신으로 순천예총회장을 역임하고 한려대학교 교수로 재직중이며 전남예총회장과 한국예총부회장을 역임하고 있다.

또한 이번에 신규 임용된 인사들은 향후 현 정부 문화예술정책분야에 다양하게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양준석 기자  kailas21@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