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국종합뉴스
전남도 행정·민원 개선사례 경진서 순천시 최우수
순천 기적의 놀이터-시사21 자료사진

전남 순천시가 ‘기적의 놀이터’ 조성으로 전남도의 행정‧민원 개선사례 경진대회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전남도는 25일 목포 현대호텔에서 시군 민원봉사과장 등 민원담당 공직자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행정 및 민원제도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열었다.

행정 및 민원제도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행정 및 민원제도 개선우수사례를 발굴, 전파함으로써 도민에게 수준 높은 민원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2009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이날 대회는 시군별 행정분야 16건, 민원분야 9건, 총 25건의 우수사례 가운데 1차 서면심사를 거쳐 선정된 6건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경진대회 결과 순천시가 ‘아이들이 행복한 기적의놀이터조성’ 사례로 최우수상을 받았고 여수시, 해남군이 우수상, 담양군, 보성군, 영광군이 장려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들 우수사례는 포상과 함께 2018년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전국행정 및 민원제도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 제출된다.

전남도는 불합리한 행정 및 민원제도 개선 등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전국 경진대회에서는 2014년 해남군, 2015년 광양시, 2016년 고흥군이 대상을 수상했고, 올해는 전라남도와 여수시, 광양시에서 장려상을 수상하는 등 실질적 성과를 거두고 있다.

전남도 고영봉 도민소통실장은 “생활 속 작은 아이디어가 세상을 바꾸는 것처럼 공직자들의 창의적 노력이 도민을 행복하게 만들 수 있다”며 “민원 현장에서 제도 개선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양준석 기자  kailas21@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