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상·포토 포토뉴스
순천만국가정원은 지금 ‘핑크빛 가을’분홍빛 억새인 ‘핑크뮬리’ 단지 조성으로 장관 이뤄
PREV
NEXT
  • 3
  • 3
  • 3

순천만국가정원에 5천여㎡ 규모로 조성한 핑크뮬리(뮬렌베키아)가 군락을 이뤄 장관을 이루고 있다.

핑크뮬리는 분홍빛 꽃을 피워 젊은 층을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끄는 억새로 유명하며,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작년에 이어 올해 식재 규모를 확대하여 조성했다.
활짝 핀 핑크뮬리는 추석 연휴까지 절정을 이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연휴를 즐기는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추억과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권동현 기자  neov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