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이모저모
해양레저스포츠의 시작은 ‘생존수영’
지난 7일 오후 여수지역 초등학생들이 웅천친수공원 해변에서 생존수영을 배우고 있다.

여수시는 해양레저스포츠 무료 체험프로그램 중 하나로 생존수영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대청도 해상에서 수영을 전혀 못하는 10대가 30분을 떠있다 구조되면서 생존수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