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여수해경, 봄철 수상레저 안전 위반 행위 특별단속
여수해양경찰서.(여수해경 제공)/뉴스1 © News1

여수해양경찰서는 오는 10일부터 5월2일까지 봄철 수상레저기구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단속은 봄철 수상레저활동 증가로 안전사고와 위반행위 발생이 예상됨에 따라 안전한 수상레저 문화 정착을 위한 조치다.

여수서 관할 수상레저기구는 총 1495척이 등록돼 있으며, 최근 3년간 수상레저 사고는 꾸준히 증가해 2018년 32건, 2019년 42건, 2020년 64건으로 늘었다.

또 지난해 기준 수상레저 활동자 위반유형은 구명조끼 미착용, 원거리 수상레저활동 미신고 등 총 50건이 단속됐다.

여수해경은 레저 동호회, 개인활동자 등 위주로 음주운항, 무면허조종, 원거리레저활동 미신고, 구명조끼 미착용, 안전규칙 위반 등을 중점 단속할 예정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육·해상 특별단속반을 편성해 수상레저 안전과 직결된 위반사항에 대해 엄중 단속할 예정"이라며 "수상레저활동자는 법규를 준수하고 출항전 사전 안전점검을 통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시사2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