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국종합뉴스
전남도-시군, 호남고속철 2단계 신속 시공 협력 강화
호남고속철도 2단계 노선. © News1

전라남도는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지원협의회 2차 회의를 열고 고막원~목포 구간의 신속시공을 위해 관계기관 간 협력체계를 강화키로 했다고 4일 밝혔다.

협의회엔 전남도를 비롯, 국가철도공단, 사업 경유지인 나주, 무안, 함평의 관계자 등이 머리를 맞댔다. 사업 추진 현황을 공유하기 위해 4개 공구의 감리회사도 참석했다.

국가철도공단 호남본부에서 개최된 이번 협의회에서 사업 시행기관인 국가철도공단이 사업 추진 현황을 소개했다.

이어 각 공구별 감리단이 요청한 현장사무실 건축인·허가와 3~4월중 계획된 주민설명회의 장소와 일정, 편입토지와 지장물에 대한 협조사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을 다짐했다.

박철원 도 도로교통과장은 "국가철도공단이 시행하는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에 대해 한발 빠른 행정 지원에 나서 전 구간이 신속히 건설되도록 하겠다"며 "전남지역의 성장동력 창출과 무안국제공항 활성화에 기여토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시사2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