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구례군, 더불어민주당 지역위원회와 당정협의회 열고 구례미래비젼 4+α계획 성공 추진 논의

- 구례 미래비젼 4+α계획, 주요현안 및 지역균형뉴딜사업 등 집중 협의
- 당정간 자주 만나서 논의하고 연대해“더 큰 군민 행복시대”열어가자

구례군, 더불어민주당 지역위원회와 당정협의회 열고 구례미래비젼 4+α계획 성공 추진 논의

구례군과 더불어민주당 지역위원회가 당정협의회를 통해 주요 현안, 국․도비 사업 등을 집중 논의하고 “더 큰 구례군민 행복시대”를 열어 가기 위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지난 2일 더불어민주당 구례지역위원회와 당정협의회를 개최하여 구례 미래비젼 4+α권역 발전계획의 성공적인 추진과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국․도비 예산확보와 당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구례군청 상황실에서 열린 당정협의회에는 김순호 군수, 지역위원장 서동용 국회의원, 유시문 군의장, 이현창 도의원, 더불어민주당 소속 군의원, 주요 당직자 등 30여 명이 참석하였다.

이번 회의에서는 4대 권역별 구례 미래비젼을 제시하고, 지리산케이블카 설치사업, 영호남 화합 섬진강권 통합 관광벨트 조성, 자연드림 치유 힐링 클러스터 조성 사업 등 지역발전을 견인할 현안 업무 해결방안 모색과 예산확보 방안 등을 집중 토론하고 협의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구례군 지리산케이블카 유치와 서울-성삼재 시외버스 운행 철회에 대해서는 어느 안건보다도 구례군민들의 강력한 의지가 담긴 큰 현안임을 강조하며 당차원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거듭 부탁했다.

이외에도 혼합플라스틱 업사이클센터 건립지원 사업, 재난안전 통합관리시스템 구축, 디지털 스마트 관광도시 구축 등 내년도 준비 중인 지역균형 뉴딜사업에 대한 자료를 전달하며 국․도비예산 확보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김순호 군수는 “당정협의회에서 논의된 안건은 지난해 유례없이 찾아온 수해를 극복하고 구례를 한 단계 더 크게 도약시킬 수 있는 중요한 사업인 만큼 지역위원회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모아 달라”며 당부했다.

이에, 서동용 지역위원장은 “이번 당정협의회에서 논의된 국고신청사업과 현안사업이 정부 예산에 반영되고 확보될 수 있도록 특단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히며,

“국책사업의 경우 구상 단계부터 당정이 함께 논의하고 협의하여 준비한다면 더 큰 성과가 있을 것”이라며 소통의 중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한편, 이번 당정협의회는 지난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취소되어 2019년에 개최한 이후 두 번째로, 그동안 당정 간에 소통 채널이 제한되어 아쉬웠다며 앞으로는 당정뿐만 아니라 지방의회와도 견고한 거버넌스를 통해 지역 발전을 선도해 나갈 것을 결의했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