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여수경찰서, 관내 무인점포 치안활동 강화
무인점포 방범진단-여수 경찰서 제공

여수경찰서(서장 문병훈)는,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골목상권에 인건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급격히 증가되는 무인점포를 대상으로 맞춤형 치안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무인점포는 상주하는 관리 인력이 없어 범죄노출에 취약하고 심야시간 범죄의 대상이 될 가능성이 높다, 이에 대해 여수경찰서는 범죄예방진단팀(CPO)를 중심으로 관내에 있는 무인점포를 진단하고 도보 및 순찰차를 활용한 탄력순찰을 실시하여 선제적 방범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문병훈 여수경찰서장은 “코로나19 시기 늘어나는 무인점포 범죄 예방을 위해 실질적인 현장 진출활동을 통해 범죄예방에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무인점포 업주 상대로 비상벨 작동상태, 방범카메라 등 사전에 범죄를 예방할 수 있도록 자위 방범체계를 구축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박계성 기자  premi0202@nate.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