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스포츠 스포츠
여수 최초, 요트분야 국제 선수권대회 유치 ‘쾌거’2022 옵티미스트(딩기요트) 아시아&오세아니아 선수권대회 개최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2022 옵티미스트 아시아&오세아니아 선수권대회’를 유치해 여수에서는 처음으로 요트분야 국제 선수권대회가 펼쳐진다. 2022년 4월 29일부터 8일간 소호요트마리나에서 29개 국 3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딩기요트 부문에서 기량을 겨룬다.

2022년 4월 29일부터 8일간 소호요트마리나에서 여수에서는 처음으로 요트분야 국제 선수권대회가 펼쳐진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22일 ‘2022 옵티미스트 아시아&오세아니아 선수권대회’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현재 옵티미스트 유럽선수권대회가 열리고 있는 슬로베니아에서 협회(IODA) 총회를 거쳐 낭보가 날아왔다.

시에 따르면 2022년 대회에는 아시아와 오세아니아 29개 국 3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딩기요트 부문에서 기량을 겨룬다.

딩기요트는 15세 이하의 유소년이 조종할 수 있도록 고안된 것으로 요트의 입문 종목이라 할 수 있다.

대회에서는 개인전과 단체전 경기, 시민과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여수시는 지난 8월 국제옵티미스트요트협회에 개최신청서를 제출했고, 지난 16일 온라인 프리젠테이션을 거쳐 아랍에미리트의 수도 아부다비와 치열한 유치 경쟁을 펼쳤다.

시 관계자는 “여수에서는 처음으로 요트분야 국제 선수권 대회를 유치한 만큼 준비에 최선을 다해 국제 행사의 성공적 개최 역량을 증명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2023년 여수 개항 100주년 기념 연계사업으로 옵티미스트 세계선수권대회 유치에 나설 계획이다.

 

박계성 기자  premi0202@nate.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