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 · 인물동정
‘자랑스런 광양인상’에 안영 소설가 선정
안영 소설가. 제공=광양시

광양시는 ‘자랑스러운 광양인 상’에 안영 소설가(78·여)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시행하는 자랑스러운 광양인 상은 탁월한 능력을 발휘해 국가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시민들에게 귀감이 되는 출향 인사에 대해 수여하는 상이다.

광양인 상을 수상하게 된 안영 소설가는 진월 출신으로, 1965년 우라나라 최고의 순수문예지인 ‘현대문학’에 등단해 18권의 작품을 집필했으며, 뛰어난 작품성을 인증 받아 3대 문학상(한국문학상, 펜문학상, 월간문학상)을 수상한 문학인이다.

또 광양을 소재로 한 따뜻한 이야기를 담은 저서를 집필해 지역을 알렸으며 다양한 재능 기부로 나눔을 실천하는 등 지역사회에도 기여한 바가 크다.

시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따라 시민의 날 기념식이 취소돼 다음 달 5일 정례조회를 통해 시상할 예정이다.

강승만 기자  mrs3454@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