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순천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취업취약계층·휴폐업·실직자 등을 위한 350개 공공일자리 제공

순천시(시장 허석)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희망일자리사업은 취업자 감소와 휴직자·실직자 급증 등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충격에 대응해 취업취약계층과 생계지원이 필요한 시민을 대상으로 350개의 공공일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신청자격은 만 18세 이상 근로능력이 있는 사람으로 취업취약계층, 코로나19로 실직·폐업을 경험한 자, 휴업자 등 생계지원이 필요한 순천시민을 우선 선발한다.

참여자는 8월 10일부터 11월 30일까지 순천시 내 덩굴제거 사업, 등산로 유지관리, 불법광고물 정비 등의 사업장에 배치되어 주 15시간 또는 주 30시간 근로하게 되며, 급여는 시간당 8590원으로 4대 보험가입이 지원된다.

신청희망자는 8월 3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해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희망일자리사업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를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다양한 일자리 사업 발굴로 지역경제를 살리고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준 기자  iluvkuhi@icloud.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