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호남제주지역 YMCA, 지리산에서 한반도 평화선언식 개최

6월 25일 순천 YMCA(김현덕 이사)을 비롯한 호남제주지역YMCA 협의회 주관으로 지리산 노고단에서 ‘한반도 평화선언식’을 개최했다.

이 행사를 주관하는 김석 순천 YMCA 사무총장은 “한반도 평화선언식은 70년전 치열한 전장터였던 지리산 노고단에서 전쟁이 끝나지 않은 현 상태를 종식”하고, “더 이상 대결의 상태가 지속되는 것이 아니라, 이 땅에 완전한 평화를 염원하기 위해 위 행사를 기획하였다”고 말했다.

행사는 지리산 성산재에서 노고단까지 왕복 6KM의 구간을 침묵으로 평화순례 후 노고단 정상에서 평화선언식을 개최했다.

YMCA는 평화선언문을 통해, 첫째로 남과 북의 정부는 서로에게 적대적 행위를 중단하고, 전쟁을 끝내고 먼저 평화를 선언할 것, 둘째로, 미국은 북한 민중들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대북제재를 즉각 해제하고, 대결의 구도를 평화로의 길로 전환 할 것, 또한 한국시민사회는 대북제재 불복종운동을 함께 전개할 것을 결의하였다.

호남제주지역YMCA는 전주, 임실, 진안, 군산, 익산, 광주, 여수, 순천, 해남, 화순, 광양 목포 등 12개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2만여명의 회원을 참여하는 호남지역 최대의 평화운동 단체이기에, 향후 YMCA 시민사회 평화통일운동이 주목된다.

양준석 기자  kailas21@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