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순천시의회 후반기 의장 (민)후보 허유인 의원부의장 후보에 박계수 의원 선출

더불어민주당 순천·광양·곡성·구례 (갑)지역위원회 (위원장 : 국회의원 소병철)는 후반기 순천시의회 의장단 선거를 앞둔 가운데 22일 순천시의원 총회를 열어 당내 경선을 갖고 허유인(3선) 의원을 의장 후보로, 박계수 (재선) 의원을 부의장 후보로 선출했다.

허유인 의원은 경선에서 강형구 의원(각 3선)과 함께 출사표를 던져서 민주당 후반기 순천시의회 의장 후보로 선출되었고, 박계수 의원은 장숙희 의원(각 재선)과 경합하여 민주당 후반기 순천시의회 부의장 후보로 선출되었다.

최다선(3선) 우선 원칙으로 입후보한 두 의장 후보는 경선 후보에 등록하며 공명경선에 서약해 깨끗한 선거를 다짐하였고, 결과에 깨끗이 승복할 것을 준수하며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한편, 민주당 부의장 후보로 선출된 박계수 의원은 지역구가 해룡(순천·광양·곡성·구례 을)이어서 지난 총선에서 선거구 분구로 상처를 입은 해룡면이 소외되지 않고 순천시의회 운영의 한 축을 맡게 되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는 경선 결과라 볼 수 있다.

이번 민주당 순천지역위원회의 이러한 경선과정은 새로운 시도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중앙당 지침을 기반으로 시민단체와 언론을 소병철 지역위원장이 직접 만나 시민들이 원하는 순천시의회 의장단 선출 방법에 대한 의견을 청취해 반영했고, 이를 바탕으로 의장 후보들은 경선 당일 시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바를 준수할 것을 서약하는 협약식도 진행해 더욱 의미 있는 경선을 치러냈다.

이번에 의장 후보로 선출된 허유인 후보는 “앞으로 동료 의원들의 의견을 두루 존중하고, 시민들의 뜻을 잘 받들어 집행부를 내실있게 견제하는 순천시의회가 될 수 있도록 잘 이끌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소병철 지역위원장은 “시민들과 의견과 시의원들의 의사를 최대한 존중해 민주적 경선 절차를 마무리 할 수 있어서 기쁘다. 앞으로 의회 본연의 기능에 충실하며 순천 시민들의 뜻을 잘 담아내는 순천시의회의 모습을 보여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준 기자  iluvkuhi@icloud.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