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순천청년모임, 장만채 예비후보 지지 선언청년 일자리 문제에 대한 대처와 개선이 시급하다고 판단

교육전문가이자 과학자인 장 후보만이 순천 미래인재 양성 적임자
청년들과 소통하고 청년을 대변할 수 있는 장 후보를 적극 지지

‘순천발전을 위한 청년의 모임’(순발청, 회장 김길현)은 13일 성명서를 내고 “더불어민주당 장만채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순천 발전을 위해 토의하면서 지역발전에 무엇이 필요한 것인 지를 생각했다”면서 “장만채 예비후보를 지지하기로 결의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순발청은 “지금 순천 지역경제는 날이 갈수록 침체하면서 서민과 도시 근로자들의 생계를 위협하는 문제가 더 많아졌다”고 우려했다. 이들은 특히 “청년 일자리 문제에 대해 많은 문제점이 논의됐으며 그에 따른 대처 방안과 개선이 시급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들은 아울러 “인근 지역인 광양과 여수는 대기업과 공업단지로 인해 타지역의 청년들이 오는 도시가 되고 있다”면서 “그러나 순천에서는 청년들의 일자리 부족으로 청년들이 떠나가는 도시가 돼 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이들은 “우리 순천이 내세우는 생태도시라는 단어 또한 전라도는 인구소멸 예정도시가 많아 향후 대부분 지역이 생태도시로 변화할 조짐이 보인다”면서 “지금이라도 민자 유치, 대기업 유치, 투자 유치에 중점을 두고 행정력과 정치력을 모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교육전문가이자 과학자 출신인 장만채 후보가 순천의 미래 인재양성의 적임자”라면서 “우리 청년들과 소통하고 청년을 대변할 수 있는 장만채 후보를 적극 지지한다”고 거듭 밝혔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