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전남혁신센터, 5개 대학과 취․창업 강화 협약

지역 우수인재 양성․신규 일자리 창출 위한 교과목 운영

(재)전남창조경제혁신센터. 제공=전남도

(재)전남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정영준)는 16일 전남지역 5개 대학과 ‘대학생 취·창업 역량강화 교육’ 운영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전남대학교, 목포대학교, 순천대학교, 목포과학대학교, 세한대학교가 ‘대학생 취·창업 역량강화 교육’ 프로그램 활성화를 통해 지역 내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자는 취지에서 비롯됐다.

‘대학생 취·창업 역량강화 교육’ 프로그램은 전남지역 대학에 취‧창업 교양 교과목을 개설해 이론과 실습교육을 통해 지역 청년 취업률을 높이는 프로그램이다.

전남혁신센터는 2017년부터 전남지역 고등학생 및 대학생을 대상으로 교육을 운영했다. 현재까지 1천904명의 수료생을 배출해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전남대학교, 목포대학교, 목포과학대학교, 세한대학교에서 취‧창업 교과목을 운영할 계획이다. 하반기에는 순천대학교와 순천 폴리텍대학에서 취‧창업 교과목 운영과 청년 구직자의 취업 연계를 돕기 위해 교내캠프도 개최할 예정이다.

정영준 센터장은 “직업 세계가 급변하는 미래사회에서는 자기주도적으로 학습하는 역량이 필수”라며 “업무협약을 계기로 지역 대학과의 교육 연계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고, 전남의 우수인재 양성과 신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