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마을이야기
순천시 덕연동 ‘좋은이웃 밝은동네 으뜸상’ 수상

기획 ∼운영 모든 과정 주민운영단 주도, 주민 소통 공간 인기

순천시(시장 허석)는 11월 20일 덕연동 오소오소 마을활력소가 김대중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2019년 좋은이웃 밝은 동네’콘테스트에서 밝은동네(단체)부문 으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좋은이웃 밝은동네’콘테스트는 지역사회의 미담사례를 발굴․시상해 건전한 마을공동체 형성에 기여하고자, KBC 광주방송 문화재단과 광주광역시, 전라남도가 매년 공동으로 개최하는 행사로, 올해 시상식에서는 덕연동 ‘오소오소 마을활력소’ 주민운영단이 표창과 함께 200만원의 시상금을 받았다.

지난 7월에 개소한 덕연동 ‘오소오소 마을활력소’는 주민운영단을 중심으로 전국 활력소 벤치마킹과 함께 수십 회의 워크숍을 거쳐 운영규정 마련하는 등 약 9개월의 시간이 소요됐다.

특히, 주민운영단은 요일장(요일별 활력소 책임 관리자), 시설장, 프로그램장, 자원봉사자 관리장 등 구성원 모두가 일을 조금씩 나눠 역할을 할 수 있게 하는 ‘주민 주도의 자율 운영체계’를 만들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근 오소마을 현재 활력소는‘함께 반찬 만들기’,‘원데이 요리 수업’, ‘주민 작가 전시․공연회’,‘아나바다 나눔 바자회’, ‘세대별 주민들과 함께 하는 1일 파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일 100여명의 주민들이 이용하고 있을 만큼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오소오소 마을활력소와 같이 주민 주도로 운영되는 마을 공동체 거점공간을 점차 확대하여 주민자치와 마을 민주주의가 확산되는 도시를 만들어나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