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국종합뉴스
전라선 KTX 주말 4회 증편 운행9월 20일부터 주말 전라선 용산~여수 KTX 왕복 4회 증편

오는 9월 20일 전라선 KTX가 주말에만 4회 증편 운행될 것으로 예상된다.[참조 표1. 전라선 KTX 증편 계획]

표1. 전라선 KTX 증편 계획(안)

이 같은 전라선 KTX 주말 4회 증편운행은 주승용 국회부의장의 노력 덕분인 것으로 보인다.

주 부의장은 “그동안 코레일에 여수 관광객 급증으로 전라선 KTX 증편을 지속적으로 요구”했는데, “코레일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주말만이라도 증편 운행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주 부의장은 “코레일은 일단 8월 20일부터 예매를 시작해서 9월 20일(금)에 첫 증편 운행되고, 금·토 용산에서 20시 35분, 토·일 행신에서 12시 10분, 그리고 여수에서는 토·일에 8시 2분과 19시 32분에 운행될 것이다”고 전했다.

아울러 주 부의장에 따르면, 전라선 용산~여수간 KTX는 2011년 10월 개통초기 주말기준 1일 10회에서 2019년 7월 현재 28회로 증편됐고, 9월부터 주말 32회로 추가 증편 예정이다.

하지만 아직 여전히 수서발 전라선 고속철도가 운행되지 않고 있어, 여수에서 용산역에 도착해서 강남지역으로 다시 이동하는 지역민들과, 강남지역에서 여수를 방문하려는 시민들의 불편함이 해소되지 않고 있다.

이에 대해서도 주 부의장은 “국토부 및 관계기관에 지속적으로 촉구해서 빠른 시일 내에 수서역에서도 전라선 고속철도가 운행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