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 환경 · 과학
순천농협, ‘ RPC 가공시설 현대화 ’ 준공식

전남 순천농협(조합장 강성채)은 지난 9일 오전 11시 순천시 해룡면 정채봉길 113에서 ‘RPC 가공시설 현대화 준공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에는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을 비롯한 전국 각지 지역농협조합장, 농협 관련 조직장, 수도작 농가 등 약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RPC 가공시설 현대화 준공을 축하했다.

이번 RPC 가공시설 현대화는 지난 2016년 10월 농림축산식품부의 고품질 쌀 유통활성화사업에 선정되어 쌀 경쟁력 제고와 대표 브랜드 육성을 위해 총 사업비 103억 원(국비 15억 원, 지방비 15억 원, 자부담 73억 원)이 투입됐다.

로봇 자동적재시스템 등 전 공정 완전 자동화시설로 소비자 기호에 맞는 위생적이고 안정성이 확보된 고품질 쌀 생산라인을 구축하여 우수하고 균일한 품질의 쌀을 생산할 수 있게 되었고, 4,400톤의 벼 저장능력을 갖추어 순천시 벼 수도작 농민의 편익증진과 함께 일 60톤 백미 가공이 가능하게 되었다.

강성채 조합장은 “RPC 가공시설 현대화 준공식을 갖게 된 것을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 며 “ 지난 1997년부터 가동 된 기존 RPC는 노후화로 고품질 쌀 생산에 어려움이 많아 시장 경쟁력이 없었으나 금차 새로운 현대화시설을 갖춤으로써 고품질 쌀 판매에 도움이 될 것“임을 강조함과 더불어 ”매년 7 ~ 8% 생산 과잉 된 쌀로 인한 가격 불안정과 수급조정 문제성이 되풀이 되어 향후 「쌀 자동시장격리제도」의 정책적인 전환 필요성이 논의 되어야 ” 한다고 전했다.

순천농협 RPC는 대지면적 17,971㎡, 건축면적 3,090㎡에 ‘18년 말 기준 가공매출액 323억 원, 가공량 15,495톤, 농가벼 328천 가마을 수매하였으며, 관내 수도작 농가에 대한 영농지원 체계구축을 통해 계약재배 수매율 96%, 품종단일화, 지속적 미질향상 영농교육을 한 결과 “나누우리” 가 2019년 「전남 10대 브랜드 쌀」 에 첫 선정되었고 농식품부 쌀 기여도평가 결과 A등급을 달성하였다.

이 준 기자  iluvkuhi@icloud.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