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스포츠 공연 · 행사
곡성 장미축제 ‘뮤지컬 퀸 최정원’ 무료 콘서트오는 25일 오후 4시 곡성 세계장미축제장에서 무료 공연

뮤지컬 퀸 최정원, 곡성장미 만나 화려한 콘서트

서울 수도권 또는 광주 등 대도시에 가야 관람할 수 있는 뮤지컬. 더구나 최고의 뮤지컬 배우로 알려진 유명 가수들의 콘서트를 보기란 쉽지 않다.

지방의 문화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곡성군이 세계장미축제에 뮤지컬 퀸 최정원의 무료 콘서트를 준비했다.

뮤지컬 퀸 최정원이 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가 열리는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을 찾아 화려한 무대를 선보인다.

곡성군에 따르면, 오는 25일 오후 4시 섬진강 기차마을 중앙무대에서 ‘뮤지컬 퀸 최정원 콘서트’가 열린다.

배우 최정원은 1989년 뮤지컬 ‘아가씨와 건달들’로 데뷔해 브로드웨이 42번가, 시카고, 맘마미아 등 굵직한 작품의 주연을 맡으며 30년 동안 최고의 뮤지컬 퀸의 자리를 지켜오고 있다.

뮤지컬 갈라 콘서트팀 ‘The MUSE’와 함께 하는 이번 콘서트에서 그녀는 자신의 뮤지컬 인생을 담은 다양한 뮤지컬 음악과 관객들이 좋아할만한 다양한 대중음악을 열창하며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The MUSE’팀 소속 출연진들과 함께 화려한 퍼포먼스로 관람객의 흥을 돋울 예정이다. 축제장에 피어난 1004종 수억만 송이 장미꽃만큼이나 열정과 우아함이 가득한 공연이 기대된다.

곡성세계장미축제는 ‘향기, 사랑, 꿈’이라는 주제와 ‘골든 로즈, 행운의 황금장미, 상상 속으로’라는 콘셉트로 5월 17일부터 26일까지 개최된다.

화려한 장미로 관람객의 눈을 사로잡는 동시에 팝페라, DJ 파티, 로즈런 등 관람객의 몸과 마음을 흔들게 만드는 열정의 페스티벌이 열흘 간 펼쳐진다.

양준석 기자  kailas21@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