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전남동부 주요 3개 시장 모두 민주당26일 민주당 최고위, 권오봉·정현복 민주당 ‘복당’ 의결
정현복(왼쪽) 광양시장과 권오봉(오른쪽) 여수시장이 민주당에 복당했다.

순천을 비롯한 전남 동부권 주요 3개시인 순천, 여수, 광양 모두 시장들이 민주당원이 됐다.

민주당 중앙당 최고위는 26일 최고위원회를 열고 권오봉 전남 여수시장과 정현복 광양시장의 민주당 복당을 의결했다.

이들 두 시장이 민주당에 복당함으로서 3개시의 민주당 국회의원은 없지만, 현직 시장들이 민주당직을 가지게 되어 향후 지역정가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권 여수시장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경선과정의 불공정을 주장하며 탈당한 뒤,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됐다.

정 광양시장은 지난 2010년 민주당을 탈당한 뒤, 2014년과 2018년 두 번의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후보를 누르고 무소속으로 광양시장에 당선됐다.

이들에 대한 복당 허용으로 전남지역 민주당 소속 기초단체장은 전체 22명 가운데 17명으로 늘어났다.

양준석 기자  kailas21@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