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스포츠 공연 · 행사
문화를 향유하는 4월의 밤26~28일 ‘순천 문화재 야행’

40여개의 다채로운 문화재 연계 프로그램

지난해 열린 문화재 야행 체험 모습. 제공=순천시

순천시 대표 야간 문화향유 프로그램 ‘순천 문화재 야행’이 지난해에 이어 오는 26일(금)부터 28일(일)까지 3일간 문화의 거리와 근대문화유산을 볼 수 있는 매산등(매곡동) 일원에서 개최된다.

문화재 야행은 문화의 거리에서 옥천서원, 매산등 일원 등 원도심 문화유산을 배경으로 크게 8가지 40여종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시민참여와 공모를 통해 진행된다.

그 중 특별히 준비한 ‘순천문화재 탐방’은 허석 순천시장과 서정진 순천시의회 의장 등이 직접 참여해 시민들에게 순천의 역사와 풍부한 문화유산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문화의 거리에서는 순천문화재 야행 주제관 및 승평지 터널이 운영되고, 한옥글방에서는 ‘손억 부사와 호호여인의 사랑이야기’ 인형극을 관람할 수 있다.

순천향교와 선비문화체험관 일원에서는 포목전, 어물전, 주막, 가마니꾼, 지게꾼 등 60~70년대 전통시장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장터가 배치되고, 아트마켓(공방)에서는 직접 개발한 창업 상품과 각종 예술작품들을 판매할 예정이다.

매산고 앞 분수광장 음식코너에서는 가래떡, 한과, 인절미, 주먹밥, 부침개, 명절음식 만들기 등 체험과 판매가 이루어진다.

순천시 관계자는 “이번 문화재 야행은 문화재와 함께 하는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도심에 꾸며진 아름다운 경관도 볼 수 있다”며 “즐거운 공연도 준비되어 있으니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많이 참석해서 멋진 순천의 문화유산을 마음껏 향유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자세한 문의는 순천시 문화예술과(061-749-6811)로 하면 된다.

이 준 기자  iluvkuhi@icloud.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