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 지사, “광주형 일자리 본궤도 축하”

“지속가능한 일자리 확대 기여…전국 확산에 힘 보태겠다”

김영록 전남도지사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31일 “광주시와 현대자동차의 투자협약을 시작으로 ‘광주형 일자리’가 본궤도에 오르게 된 것을 200만 전남도민과 함께 축하한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축하메시지를 통해 “‘광주형 일자리’는 사회적 대타협을 통해 상생형 일자리를 창출하는 새로운 모델로서, ‘함께 잘 사는 혁신적 포용국가’의 실천적 사례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대폭 늘리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김 지사는 또 “‘광주형 일자리’가 지역을 넘어 전국으로 확산되고, 다른 여러 산업 현장에서 적용되도록 전남에서도 힘을 보태겠다”며 “이번 성과가 대한민국 경제의 활력을 이끄는 새 돌파구가 되길 기대하고, 이제 본격적으로 출발하는 ‘광주형 일자리’가 하루빨리 확실하게 자리잡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권동현 기자  neov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