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전남개발공사, 사회복지시설 위문활동

노인요양원, 지역아동센터, 노인회관 등 다양한 시설에 지원

전남개발공사 김철신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은 순천 지적장애인 주간보호센터에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전남개발공사(사장 김철신)는 명절인 설을 앞두고 1월 28일부터 29일까지 양일간 도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소외계층을 위로하고, 위문품을 지원하였다.

특히, 공사는 물론 남악신도시 오룡지구 조성공사에 참여중인 건설사 직원들이 자발적 모금활동을 통해 전남개발공사의‘나눔 문화’확산에 동참하는 등 따뜻한 이웃사랑을 실천하여 눈길을 모으고 있다.

전남개발공사 김철신 사장은 “이번 설맞이 위문을 통해 우리 주위의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정을 나눠 모두가 훈훈하고 행복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공사가 조금이나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또한 “지속적으로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여 소외계층에 대한 사회적 책임 이행과 이웃사랑을 실천하여 공기업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권동현 기자  neov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