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전남도의회 경관위, 동부권 방문 의정활동

신용보증재단·테크노파크 방문,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확대 강조

전라남도의회 경제관광문화위원회(위원장 김태균)는 9월 6일 순천에 소재한 전남신용보증재단과 전남테크노파크를 방문하여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쳤다.

이날 위원들은 최형천 전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과 류세선 전남테크노파크 원장 직무대행으로부터 업무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두 기관이 지역경제 활성화의 핵심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그리고 서민들을 위한 공적 지원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여 줄 것을 주문했다.

특히, 김태균(광양2, 민주당) 위원장은 “소상공인과 서민경제 활성화, 그리고 산업기술의 혁신을 통한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가 지역경제 활성화의 최우선 과제다”면서 “신용보증재단은 자영사업자 종합지원 기관으로서 금융 불평등 해소에 앞장서는 사회적 금융 선도기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전남테크노파크는 산업기술을 혁신하고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라는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격려했다.

한편, 전남신용보증재단은 소상공인과 서민들을 위한 전남도의 공적 보증기관이고, 전남테크노파크는 도내 중소기업에 과학기술 및 장비 지원을 통한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하는 기관이다.

정경택 기자  knpjkt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