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보도자료
‘제19회 광양전어축제’ 개최9월 14~16일, 진월면 망덕포구 무접섬광장에서
전어잡이소리 시연. 제공=광양시

광양시가 ‘제19회 광양전어축제’를 오는 9월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진월면 망덕포구 무접섬광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19번째를 맞이한 광양전어축제는 ‘가을에는 망덕포구에서 고소한 전어와 함께...’라는 주제로 섬진강의 역사∙문화∙관광 자원을 활용한 공연과 시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특히 올해에는 전어축제에 걸맞게 다양한 문화행사와 체험행사, 관광객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첫째 날인 9월 14일에는 관광객을 위한 즉흥무대와 광양전어가요제 예선이 열린다.

둘째 날인 15일에는 진월풍물단 사물놀이를 시작으로 전어잡기 체험 행사, 섬진강 하구와 남해안 지역민의 삶의 다양성과 광양만 어업활동의 문화적 특징을 담고 있는 전라남도 무형문화재 57호인 ‘전어잡이소리’ 시연행사가 열린다.

또한 노래교실 합창대회, 포에버 윈드 오케스트라 공연, 개회식, 전어가요제 본선과 초대가수 축하쇼, 불꽃놀이 등 다양한 행사가 잇따라 펼쳐진다.

마지막 날인 16일은 관광객 즉흥무대로 시작해 전어잡기 체험, 버블 및 마술쇼, 통기타 그룹공연, 국악한마당, 전어잡이소리 시연, 난타 공연, 광양시립합창단 공연, 초대가수 축하공연이 열려 축제의 대미를 장식하게 된다.

이 밖에도 부대행사로 섬진강 데크길 위에서 진행되는 망덕포구 시민건강걷기 행사, 전어탈 기념사진촬영, 어린이들을 위한 에어바운스 운영, 맨손 전어잡기 체험 등 온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이 마련됐다.

문정태 광양전어축제추진위원장은 “광양의 대표 축제로써 시민과 관광객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되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가족, 친구 그리고 연인과 함께 가을의 맛과 멋이 있는 망덕포구로 오셔서 가을전어도 맛보고 섬진강의 아름다운 풍광과 가을향연을 즐기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시사21  webmaster@sisa21.kr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2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