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요리 · 맛집
낙안읍성, ‘팔진미 비빔밥’ 레시피 전수조선시대, 이순신 장군께 대접했다는 낙안읍성 팔진미
낙안읍성 팔진미 비빔밥

순천시 낙안읍성에서는 7월 31일 ‘팔진미 비빔밥’ 대중화를 위하여 관내 20개 업소를 대상으로 일 낙안읍성 난전 4호점에서 레시피 전수 교육을 실시했다.

‘낙안읍성 팔진미’는 1592년 임진왜란 당시 낙안읍성을 방문한 삼도수군통제사 이순신 장군께 마을 주민들이 읍성 주변에서 나는 8가지 재료를 이용 음식을 만들어 대접한데서 유래가 되었다.

팔진미 재료는 금전산 석이버섯, 백이산 고사리, 오봉산 도라지, 제석산 더덕, 남내리 미나리, 성북리 무, 서내리 녹두묵, 용추천어(불재 용소의 맑은 민물에서 자라는 물고기)를 말한다.

팔진미는 그동안 구전으로만 전해 오다가 2016년도에 전문가의 연구와 고증을 거쳐 현대인의 취향에 맞도록 팔진미 비빔밥, 선비밥상 등의 메뉴로 개발 되었다. 팔진미 식당 비빔밥을 맛본 관람객들은 “조선시대 양반집에서 대접 받은 느낌이 들었다”며 또 하나의 추억을 만들었다고 소감을 이야기 한다.

순천시는 음식상에 올리는 여덟 가지 음식의 진귀한 맛이라는 뜻을 품고 있는 팔진미를 관내 희망업소가 신청 할 경우 레시피를 지속적으로 전수할 것이며, 낙안읍성 대표 음식으로 정착시켜 또 다른 관광상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권동현 기자  neov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