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 · 인물동정
서갑원 전 의원, 신한대 총장 20일 취임

학교법인 신흥학원은 이사회를 열고 신한대 제2대 총장으로 서갑원 전 국회의원을 선출했다고 3일 밝혔다.

서 신임 총장은 노무현 대통령 비서실 의전비서관·정무1비서관을 거쳐 17∼18대 국회의원을 지낸 뒤 2017년부터 국민대 특임교수로 강의해 왔다.

취임식은 오는 20일 열린다. 신흥학원 이사회는 김병옥 전 총장이 사립학교법 위반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업무상 횡령 혐의로 불구속 기소되자 총장을 새로 뽑았다.

김 전 총장은 2014∼2017년 교비 20억원 가량을 정해진 용도가 아닌 법인 세금납부, 펜션 구매 등에 사용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신한대는 2013년 의정부에 있는 2∼3년제였던 신흥대가 동두천에 있는 4년제 한북대와 통폐합, 교육부로부터 4년제 승격을 승인받은 신생 대학이다.

권동현 기자  neov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