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순천 허석 후보, ‘시민주 5천만원 먹튀’ 논란무소속 순천시장 후보들 ‘단일화’가 선거흐름 바꿀 듯

민주당 허석 순천시장 후보의 일방적인 승리 예상에 균열이 생길 수 있는 조짐이 일고 있어 예사롭지 않다.

윤병철 예비후보 외에 양효석 손훈모 두 후보까지 무소속 출마를 하여 이들이 향후 ‘단일화’를 이룰 경우 그 파장이 만만치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평화당 이창용 후보까지 단일화에 가세할 경우엔 민주당 대 단일후보 구도가 되면 결과를 알 수 없다”는 분석이 우세하다.

순천시장 선거에서 이처럼 민주당 후보가 위협을 받는 것은 지난 선거에서의 경험 때문이다. 지난 10년 간 순천은 민주당 후보가 총선과 시장선거에 무려 6번이나 연이어 무소속에게 패했다.

그만큼 순천 선거는 민주당 공천을 받았다는 것만으론 안심할 수 없는 곳이다. 그런 와중에 최근 허석 후보의 과거 ‘순천시민의 신문’ 운영문제가 도마에 올랐다.

허석 순천시장 예비후보가 운영했던 '순천시민의 신문' 등기변경 현황.

허석 후보의 ‘순천시민의 신문’ 창간과 폐간을 요약하면 이렇다.

1. 2001년 ‘시민주 5천만 원’으로 순천시민의 신문 창간.
2. 2006년 순천시 장자보길(연향동)에 위치한 신문사 건물 매입.(허석 개인명의)
3. 신문 폐간 때까지 7년 동안 ‘지역신문발전기금’ 약 6억 5천여만 원 지원 받음.
4. 2012년 1월 신문 폐간 무렵, 법인 대표이사(매형)와 사내이사(부인)를 가족 명의로 변경.[허석 후보, 법인에서 자유로워짐]
5. 그로부터 5년이 지난 2017년 12월 11일 ‘법인 해산등기’.[휴면법인으로 법원에서 자동해산 한 것으로 여겨짐]

이에 대해 무소속 양효석 후보는 출마기자회견에서 “시민주로 출발한 법인의 해산과정이 시민들에게 제대로 알려지지 않았다”고 꼬집으며 공개질의를 하였다.

◆ ‘신문사 건물 2006년 매입’ ‘신문은 자본잠식으로 폐간’ 도덕성 논란 확산될 듯

양효석 후보의 질의에 대해 허석 후보는 10일 현재까지 아무런 답변이 없다.

지난 2006년 순천시 연향동 소재 '순천시민의 신문사' 법인이 입주했던 건물과 토지 등기부등본. 일부 중간부분은 생략하여 편집했다.

때문에 “허 후보 명의로 2006년에 신문사 건물을 샀고 지금도 허 후보 재산으로 있는데, 신문은 ‘자본잠식’으로 폐간한 것은 좀 그렇다”는 지적이다.

특히 “신문사 운영이 결국 시민주로 출발하여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 받을 때는 가능하고, 지원이 중단되자 신문을 폐간한 것이면 경영능력이 의심된다”는 것이 크게 지적받는 지점이다.

여기에 “시민들의 돈으로 출발한 신문사 건물을 법인 명의가 아닌 개인 명의로 매입하여 본인이 소유하고 있는 것”에 대한 쓴 소리와 함께 “보통 회사를 경영하면 회사 운영자가 자신 개인 돈 까지 투자하면서 회사를 살리려 하는 것과 대조 된다”는 지적이다.

때문에 상당수 시민들 사이에 “허 후보가 공인으로서 가져야 할 도덕성에 문제가 있어 보이며, 결국 시민들 돈 5천만 원만 먹고 튄 셈과 무엇이 다르냐”는 ‘먹튀’ 비판이 일고 있다.

이 같은 비판과 논란에 대해 지역 정당인 A씨는 “과거 순천선거가 ‘반서’와 ‘반노’ 흐름에 민주당 후보들이 낙선했다”고 꼬집으면서 “이번 민주당 경선은 ‘반조’ 흐름 분위기 덕에 예상 밖의 큰 격차로 허 후보가 승리했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A씨는 “그런데 막상 허 후보가 민주당 경선을 승리한 뒤 ‘노’(노 전 시장을 지칭)가 허 후보 뒷배로 등장하자 ‘반노’ 정서가 허 후보에게 그대로 옮겨가면서 ‘반노’가 허 후보에게 겹치면서 ‘반허’ 흐름이 형성되는 분위기가 있다”는 의미심장한 의견을 피력했다.

양준석 기자  kailas21@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김사랑 2018-05-17 12:25:40

    허허ㅡ까도까도 양파일세   삭제

    • 김주용 2018-05-10 13:53:32

      신문사 운영할때는 여러곳에 손벌리고 서×원 의원할때 서 팔아 국고까지 턴사람이 자기이름으로 건물 사놓고 주주들에게한마디없이 자동폐간한 파렴치한이군~
      이런사람이 시장하면 시청사를허석이름으로 등록하고 파산하겠군   삭제

      • 신문 2018-05-10 13:13:09

        신문사할때 순천시청도 많이 괴롭게했제.   삭제

        • 반노.반허? 2018-05-10 11:13:56

          허석 재미있네...ㅋㅋㅋ시장나오는자가 시민주5천을 먹튀?ㅋㅋㅋ시청 신청사도 지명으로하겠네^^
          골때리는 사람이군요^^ 예라이.ㅋㅋㅋ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