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이모저모
전남도 10대 고품질 브랜드쌀 선정

대상-‘해남 한눈에반한쌀’, 최우수-‘담양 대숲맑은쌀’, 우수-‘함평 나비쌀’ 등

전남도는 ‘해남 한눈에반한쌀’이 올해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쌀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고 6일 밝혔다. 사진제공=전남도

‘해남 한눈에반한쌀’이 올해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쌀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전남도는 소비자가 요구하는 전국 최고의 명품쌀 생산·유통 활성화를 위해 올해의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쌀을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전남쌀 10대 고품질 브랜드쌀 선정은 한국식품연구원,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등 쌀 관련 6개 전문기관의 평가로 이뤄졌다.

생산·가공·유통에 이르기까지 철저한 관리로 상품의 차별화는 물론, 소비자에게 신뢰받고 선택받는 쌀을 선발하기 위해 분야별 전문기관에 무작위로 배열해 의뢰하는 블라인드 평가방식을 거쳤다.

시중 판매처에서 두 차례에 걸쳐 무작위로 구입한 시료를 대상으로 품종 혼입률, 품질, 외관 품위, 식미평가, 중금속·잔류농약검사, 서류·현장평가 등 2개월에 걸쳐 심사를 실시했다.

평가 결과 ‘해남 한눈에반한쌀’을 비롯해 최우수상은 ‘담양 대숲맑은쌀’, 우수상은 ‘함평 나비쌀’ · ‘무안 황토랑쌀’ · ‘고흥 수호천사건강미’, 장려상은 ‘강진 프리미엄호평’ · ‘영광 사계절이사는집’ · ‘보성 녹차미인보성쌀’ · ‘영암 달마지쌀골드’ · ‘신안 갯벌에여문쌀’이 각각 차지했다.

또 올해는 전체 브랜드쌀의 항목별 평균 점수가 지난해보다 높았으며, 특히 상위 브랜드쌀의 품질, 식미 점수가 상향 평준화돼 브랜드쌀 관리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선정된 10대 고품질 브랜드쌀은 6월 초 시상할 예정이다. 브랜드쌀의 판촉 및 품질 개선 등을 위해 홍보, 마케팅 사업비로 총 1억 5000만 원의 인센티브를 차등 지원한다.

전남도는 앞으로 쌀의 최대 소비처인 수도권을 중심으로 10대 브랜드쌀을 집중 홍보하고, 대형 유통매장을 통한 공동마케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전국 명품쌀 평가에 전남 대표쌀로 추천한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