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스포츠 스포츠
축구명문 ‘순천중앙초’ 일본 가마모토컵 우승

국내 초등학교 축구의 최고 명문팀 순천중앙초등학교(교장 김동언) 축구부가 최근 일본에서 열린 제20회 한일유소년 가마모토컵 대회에 한국대표로 참가해 우승했다.

순천중앙초 축구부는 지난 3월30일부터 4월1일까지 일본 고베에서 열린 가마모토컵 대회에 일본 이쿠노FC팀을 맞아 2 대 0으로 완파하고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MVP는 손건호(6년) 군이 받았다.

중앙초 축구부는 지금까지 가마모토컵 대회에 총 3차례 출전해 2회 우승하는 등 우리나라 초등축구팀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가마모토컵은 일본 축구선수의 영웅으로 추앙받는 가마모토구니시게의 이름을 딴 대회로 우리나라에서는 중앙초교팀이 초청돼 총 11개팀이 출전해 자웅을 겨뤘다.

중앙초교축구부 정한균 감독은 “일본대회 우승으로 우리팀 선수들의 사기가 한창 올라가 있어 이 여세를 몰아 전국대회에도 좋은 성적 내고 싶다”고 말했다.

순천중앙초 선수들은 졸업하면 프로 유소년클럽에 스카우트되거나 지역의 매산중학교 축구부도 진학하고 있다.

한편, 중앙초교는 기성용(영국스완지), 이종호(울산현대), 김동준(성남FC), 허용준(전남드래곤즈), 이슬찬(전남드래곤즈), 박대한(전남드래곤즈), 한찬희(전남드래곤즈), 김영광(서울E랜드) 등 전·현직 국가대표를 대거 배출한 축구명문학교로 잘 알려져 있다.

권동현 기자  neov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