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여자만 갯가학교’ 참여자 200명 모집4~8월 총10회…갯벌체험·갯벌생물 이해 등

모집인원 회당 20명…12~26일 이메일 신청

갯벌체험활동

여수시가 청정해역 여자만에서 진행되는 ‘갯가학교’ 참여자를 모집한다.

갯가학교는 갯벌생물의 이해를 돕고 생태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추진되는 체험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은 오는 4월부터 8월까지 총 10회 운영 예정이다. 회당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다.

모집인원은 회당 20명씩 총 200명이며, 시민과 관광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12일부터 26일까지로 시 홈페이지(www.yeosu.go.kr)에서 세부일정을 확인 후 이메일(98kdy@hanmail.net)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4월 일정은 14일과 28일로 각각 소라면 장척마을과 가사리생태공원에서 ‘바닷가 생물들의 봄’, ‘조류들의 안식처’를 주제로 진행된다.

이후에는 ‘갯벌에는 누가누가 사나’, ‘갯벌의 특징’, ‘게 찾아 10리’ 등이 예정돼있다.

시 관계자는 “바다의 보물창고라 불리는 갯벌의 중요성을 이해할 수 있는 이번 프로그램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